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중기센터 섬유패션산업 지원위해 팔걷어

최종수정 2016.07.27 14:38 기사입력 2016.07.27 14:38

댓글쓰기

윤종일 경기중기센터 대표(오른쪽)가 윤수영 한국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과 섬유패션산업 육성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종일 경기중기센터 대표(오른쪽)가 윤수영 한국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과 섬유패션산업 육성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가 경기도 섬유산업 발전을 위해 한국섬유산업연합회와 손을 잡았다.

경기중기센터는 27일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빌딩에서 한국섬유산업연합회와 '경기도 섬유패션산업 육성 발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협약에 따라 ▲섬유패션기업의 판로 개척을 위한 우수 전시회 참여 ▲섬유패션산업의 홍보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한 패션쇼 연계 개최 ▲해외마케팅 인프라를 활용한 유력 바이어 공동유치 ▲섬유패션산업의 고부가가치화를 위한 국내외 네트워크 구축 ▲기타 섬유패션산업 육성 발전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등 상호 협력을 강화한다.

특히 오는 9월1일 개최되는 '경기 섬유디자인 패션쇼'에 대한민국 대표 섬유소재 전시회인 'PIS(프리뷰 인 서울)'에 초청된 해외 유력바이어들이 대거 참석한다.

또 9월 2일 PIS의 부대행사로 진행되는 패션쇼에 경기도는 '경기 니트 특화패션쇼'를 통해 선보인 작품들을 대거 무대에 올린다.
윤종일 경기중기센터 대표는 "전국 니트 업체의 54.5%가 있는 경기도는 대한민국 섬유산업의 핵심지역이자 고급니트 생산의 세계적 중심지"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경기도 섬유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