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푸르덴셜생명, 변액보험 추가납입수수료 인하

최종수정 2016.07.27 10:32 기사입력 2016.07.27 10: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푸르덴셜생명은 이달부터 기존 변액보험계약에 대한 추가납입수수료를 4%에서 3%로 인하했다고 27일 밝혔다. 무배당 변액유니버셜종신보험 등 10종의 변액보험이 대상이다.

변액보험은 보험료(위험보험료와 사업비 차감)를 펀드에 투자해 발생한 이익에 따라 보험금이 달라지는 실적배당형 보험상품이다. 납입보험료에서 사업비(모집수수료, 계약관리비 등 부가보험료)와 위험보험료(사고발생시 보험금 재원이되는 보험료)를 공제한 후 차액을 특별계정에 투입해 펀드에 투자하는 형태다.
푸르덴셜생명은 계약자적립금 인출금액을 재납입시 추가납입수수료도 낮췄다. 기존 4%에서 1.5%와 3만원 중 작은금액으로 낮아진다. 무배당 VIP변액연금보험의 경우 0.5%에서 0%로 아예 수수료를 면제했다.

보험업계에서는 푸르덴셜생명이 2020년에 도입할 국제회계기준 IFRS4 2단계에 본격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조치로 보고 있다. 추가납입수수료를 낮추면 새롭게 자산이 유입돼 변액보험의 전체 보험 대비 비중이 높아진다.

푸르덴셜생명의 변액보험 순자산 규모는 지난 6월 말 현재 2조503억원으로 생보업계 8위다. 같은 기간 수익률은 ▲1년차 3위(-0.3%) ▲3년차 3위(11.2%) ▲5년차 1위(14%)로 높은 편이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