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은동 리모델링 3층 건물 붕괴, 인부 1명 매몰

최종수정 2016.07.18 20:07 기사입력 2016.07.18 20:07

댓글쓰기

홍은동 붕괴사고 현장/사진=연합뉴스

홍은동 붕괴사고 현장/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18일 오후 2시쯤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서대문구청 인근 3층 건물 리모델링 공사 현장에서 건물이 무너져 내렸다. 이 사고로 현장에서 철거작업을 하던 근로자 백모(57)씨가 매몰됐으며 아직 생사는 확인되지 않았다.

함께 일하던 김모(56)씨와 박모(46)씨는 붕괴 직후 대피했고, 김씨는 찰과상을 입어 병원에 이송됐다. 인근에 있던 주민 1명도 사고에 놀라 병원으로 이송됐다. 구조당국은 현재 백씨의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다.

백씨 등 3명은 이날 오전 굴착기로 1층 내부 화장실을 철거하고서 오후 작업을 위해 1층에서 대기하던 중 갑자기 건물이 무너진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가 난 건물은 이달 1일부터 리모델링 작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현장 인근 주민은 "갑자기 '쾅'소리가 나서 나가보니 건물이 완전히 무너져 있었다"고 말했다.
현재 소방당국은 구조차량 등 장비 39대와 구조대원 등 인력 175명을 투입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