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자전거도로 길이 서울-부산 왕복거리 조금 못 미쳐

최종수정 2016.07.18 14:32 기사입력 2016.07.18 14:32

댓글쓰기

서울시 자전거도로 총 길이 775.9㎞, 2012년 대비 16.5% 늘어

▲서울연구원 인포그래픽스

▲서울연구원 인포그래픽스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서울시에 설치된 자전거도로 길이가 서울에서 부산 사이 왕복 거리(편도 약 400㎞)에 조금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서울연구원 인포그래픽스 제192호 '서울시 자전거도로, 얼마나 늘었나?'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시 자전거도로의 길이는 775.9㎞로 2012년보다 16.5% 늘어났다.

자전거보행자 겸용도로가 574.9㎞로 가장 길었고 그 다음이 자전거 전용도로 99.5㎞, 자전거 전용차로 51.8㎞, 자전거 우서도로 49.7㎞순이었다.

동남권 지역(184㎞)의 자전거도로 길이가 가장 길었으며 그 다음은 서남권(125.8㎞), 동북권(11.8㎞), 서북권(56.1㎞), 도심권(43.5㎞)순이었다.

상대적으로 다른 권역에 비해 자전거도로 길이가 짧은 서북권과 도심권이 2012년 대비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서북권의 경우 137.7% 증가했고 도심권은 101.4% 늘었다.
자전거만 다닐 수 있는 전용도로는 서남권(37.2㎞)이 가장 길었으며 다음은 동남권(22.8㎞), 동북권(6.2㎞), 서북권(3.9㎞) 도심권(1.5㎞)순이었다. 자전거보행자 겸용도로는 동남권(156.9㎞이 가장 길었고 이어 동북권(74.7㎞), 서남권(71.5㎞), 서북권(24.4㎞), 도심권(18.2㎞)이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