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와인 '호주 울프블라스', 올해의 레드 와인메이커 선정

최종수정 2016.07.18 10:31 기사입력 2016.07.18 10:31

댓글쓰기

롯데와인 '호주 울프블라스', 올해의 레드 와인메이커 선정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롯데주류에서 공식 수입하는 호주 와인 브랜드 울프블라스가 세계 최대 규모의 와인 품평회인 2016 국제와인품평회(IWC)에서 ‘올해의 레드 와인메이커’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울프블라스는 2008년과 2013년에도 ‘올해의 레드 와인메이커’를 수상한 바 있으며, 올 해 또 한번 수상함으로써 33년 역사의 국제와인품평회 최초로 세 차례 ‘올해의 레드 와인메이커’로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런던에서 열린 이번 2016 국제와인품평회에는 총 50개국, 1만5000 여종의 와인이 출품됐으며 심사위원들의 엄격한 테이스팅으로 심사가 진행됐다. 수상 와인은 1차 블라인드 테이스팅 후 메달 후보를 선정한 뒤, 30명의 심사위원이 참여하는 최종 테이스팅을 통해 올해의 와인, 금, 은, 동 등 각 부문의 와인이 선정됐다.

울프블라스의 수석 와인 메이커 크리스 해처는 "전세계 다양한 와인과 공정하게 경합하여 눈부신 성과를 일궈내 기쁘다"며 "울프블라스 와인만의 엄격한 품질, 독특한 개성, 품질의 일관성 덕분에 와인을 만들며 평생 한번도 수상하기 힘든 상을 세 차례나 수상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울프블라스는 1966년 허름한 창고에서 시작해 도전과 열정의 양조철학을 바탕으로 빠른 성장을 거듭하며 현재 호주 와인 중 가장 성공한 와이너리로 손꼽히는 브랜드다.
설립 이후 현재까지 각종 와인 콘테스트에서 8000회 이상 수상했으며 호주 와인 중 유일하게 '지미 왓슨 트로피'를 네 차례 수상하는 등 권위 있는 대회에서 세계 최고의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는 2016 KBO 공식와인으로 선정되는 등 국내 소비자들에게 친숙하게 다가가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전국 백화점 및 할인점에서 7월부터 8월까지 두 달 동안 고급 휴대용 캠핑 랜턴을 포함한 울프블라스 스페셜 패키지(레드, 화이트 각 1병)를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