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리텔' 모르모트 PD·조이 커플, '해품달' 사극 연기 도전

최종수정 2016.07.17 00:00 기사입력 2016.07.17 00:00

댓글쓰기

마이 리틀 텔레비전.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 캡쳐

마이 리틀 텔레비전.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마리텔' 모르모트 PD와 조이가 '해를 품은 달' 따라잡기에 도전했다.

16일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 모르모트PD와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는 배우 안혁모에게 사극 연기를 배웠다.
안혁모는 사극에 어울리는 남녀의 얼굴 부위로 여자는 이마, 남자는 눈과 눈썹, 티존 부위가 예쁘면 좋다고 조언하며 모르모트 PD는 인상이 친숙한 편이기 때문에 왕족보다는 이방이 어울린다고 언급해 보는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혁모는 사극의 힘 있는 톤을 완성하기 위해서는 호흡이 중요하다고 밝히며 호흡 훈련으로 '산모 체험'을 진행했다. 산모 체험 이후 단단하고 힘 있는 발성을 보인 조이의 모습은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모르모트PD와 조이는 트레이닝을 바탕으로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의 명장면 따라잡기에 나섰다. 실제 드라마에서 주인공들이 입었던 의상을 그대로 입고 재연에 도전한 두 사람은 김수현과 한가인에 완벽 빙의해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한편 안혁모의 오랜 제자인 배우 최원영이 깜짝 등장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최원영은 등장과 동시에 표정, 눈빛이 살아있는 연기로 현장의 분위기를 압도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