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상호 "'민중은 개돼지 발언' 공직자 퇴출해야"

최종수정 2016.07.11 09:22 기사입력 2016.07.11 09:22

댓글쓰기

우상호 "'민중은 개돼지 발언' 공직자 퇴출해야"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1일 "(민중은 개돼지 발언을 한) 이런 분은 공직에서 퇴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비대위원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국민 세금으로 월급을 받고 생활하는 사람이 자신의 주인을 개돼지라고 말했다"면서 "이런 공직자가 박근혜정부 공직자로 근무해왔단 자체가 매우 부끄럽다. 이분에 대한 조치를 신속하게 진행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 원내대표는 새누리당의 '홍보 비리 의혹'에 대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이중 잣대'를 지적하고 나섰다.

우 원내대표는 "선관위는 새누리당 홍보 비리에 대해선 왜 다른 잣대로 접근하냐"면서 "왜 저녁 6시30분이 돼서야 보도자료를 냈는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행태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검찰은 신속하게 새누리당 홍보 비리에 대한 엄정한 수사를 통해 이 문제가 대충 얼버무리고 넘어갈 문제가 아니란 것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