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해 상반기 주택연금 가입자 5300명 사상 최대

최종수정 2016.07.08 13:59 기사입력 2016.07.08 13: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주택금융공사는 올해 상반기 주택연금 가입자가 5317명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 3065명에 비해 73%가량 증가했으며 지난해 연간 가입자 6486명의 82%에 육박하는 것이다. 2012년에는 2379명, 2013년 2567명, 2014년 2472명이었다.
'내집연금' 3종세트가 주택담보 대출이 있는 60세 이상에게 원리금 상환 부담 대신 연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한 것이 주된 요인으로 분석된다.

또 1억5000만원 이하 주택보유자에게 월 지급금을 최대 15% 추가 지급하고, 부부 중 1명만 만 60세 이상(기존 주택소유자 만 60세 이상)이면 가입할 수 있도록 가입요건을 완화하고 혜택을 늘렸기 때문으로 보인다.

공사 관계자는 “주택연금이 안정적인 노후대비 수단으로 알려지면서 가입자가 증가하고 있다”면서 “올 하반기에는 시가 9억원 이상 주택 및 주거용 오피스텔도 가입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어 가입자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