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英 오스본 장관 "2020년 재정흑자 목표 포기"

최종수정 2016.07.02 01:56 기사입력 2016.07.02 01:56

댓글쓰기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

[아시아경제 뉴욕=황준호 특파원]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은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정에 따라 2020년 재정흑자를 이루겠다는 목표를 포기할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

오스본 장관은 30일(현지시간) 정부는 브렉시트가 결정된 상황에서 주어진 불확실성에 대해 "현실적"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정부는 재정에 대한 신뢰를 확보해야만 하며, 2020년 재정 흑자를 이루겠다는 목표에 대해서는 현실적이어야 한다"고 설명헀다.

오스본 장관은 흑자 재정 달성을 위해 2010년부터 긴축 드라이브를 걸어왔다. 하지만 브렉시트에 따른 경제적 충격에 따라 재정 흑자를 확보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분석된다.

오스본 장관은 브렉시트 투표가 있기 전부터 브렉시트시 영국 경제가 '평탄한 길을 걸을 수 없을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뉴욕=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