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百, 식품 소상공인 발굴·육성 프로젝트 진행

최종수정 2016.06.27 15:10 기사입력 2016.06.27 14:06

댓글쓰기

우수 아이디어 보유자에게 투자자금 유치·백화점 입점 등의 기회 제공

현대百, 식품 소상공인 발굴·육성 프로젝트 진행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현대백화점 이 새로운 형태의 신규 브랜드 발굴 육성 사업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은 백화점 식품관을 책임질 차세대 맛집 발굴·육성을 위한 '디어 마이 푸드(Dear my food)'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식음료(F&B) 상품군에 대한 아이디어와 기술 등을 갖췄으나 상품화를 위한 자금·정보 부족으로 고민하는 예비 청년사업가와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창업자금 확보·전문 컨설팅 제공·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현대백화점은 창업희망자들에게 안정적인 창업기회를 제공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준수하는 동시에 차별화된 콘텐츠 확보를 통해 식품관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현대백화점, 농림축산식품부, 와디즈가 함께 진행하며 현대백화점은 상품구성(MD) 운영전략, 트렌드, 고객 관리 방안 등 종합적인 브랜드 컨설팅과 팝업스토어 입점 등 판로지원 역할을 맡는다.
이밖에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아이디어 심사 및 후속 지원 등을, 크라우딩 펀딩 전문기업 와디즈는 창업자금 유치 지원 및 브랜드 홍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상품성 있는 먹거리 아이템과 서비스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생각하는 예비 창업자 및 소상공인 자영업자라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다.

신청은 이달 30일 오후 10시까지 이며 접수방법은 이메일로만 가능 하며 온라인에 탑재된 신청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하면 된다. 선발팀 또는 인원은 다음달 5일 개별 공지할 예정이다.

선발자들은 약 한달간의 컨설팅 및 크라우딩 펀딩을 통해 실질적인 창업준비를 마치고 빠르면 8월 말에서 9월, 본격적인 브랜드 론칭에 들어간다. 현대백화점은 팝업스토어 입점 등을 통해 브랜드를 지원할 계획이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