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하대, 인천시·기업과 항공산업 육성 '맞손'

최종수정 2016.06.10 01:41 기사입력 2016.06.10 01:41

댓글쓰기

항공산업 선도기업 12곳에 기술 컨설팅… NASA 우주기술연구소 설립 추진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하대, 인천시·기업과 항공산업 육성 '맞손'

인하대가 인천시,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및 항공산업 선도기업 12곳과 손잡고 인천시 전략 산업인 항공산업 육성에 나섰다.

인하대는 NASA와 항공산업 기업의 공동연구 및 기술이전 활성화를 위한 '인천 항공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및 Solution Finder 컨설팅'을 9일 대학 내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했다.
이 자리는 인천시 8대 전략 산업인 항공산업을 인천의 미래 성장 사업으로 육성하고자 관련기관과 기업이 협력하는 체계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는 지난해 인천의 항공산업 현황과 미래 전략 분석을 통해 항공산업 선도기업을 선정했으며, 인하대는 기업의 기술을 컨설팅하는 Solution Finder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이날 협약을 통해 인천시는 인천항공산업 발전을 위한 정책을 수립·추진하고,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와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항공산업 선도기업 지원시스템 구축 및 지원을 약속했다.
또 인하대는 기업과 연구개발 및 인력양성 프로그램을 공동 추진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은 기업과 공동 연구개발, 항공산업 선도기업은 산·학·연 공동연구개발을 통한 기술역량 강화 및 국내·외 진출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또 그동안 인하대가 의욕적으로 추진해 왔던 NASA와의 우주기술 연구소 설립에 대한 발표와 지역 기업들의 참여 방안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기계공학과 최승복, 김재환 교수가 'NASA 우주기술연구소 설립 추진 계획'과 '항공소재 기술 개발'을 각각 발표했고, 정재덕 인천시 해양항공국장이 '인천 항공산업 육성 전략'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휴니드테크놀러지스, 이오에스㈜ 등 인천 12개 선도기업 대표와 협약 기관 전문가들이 참석해 인천 항공산업 발전을 위한 효율적인 기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NASA 우주기술연구소 설립 및 기업 참여 방안에 대한 협의와 인천시의 항공관련 기업 지원 프로그램에 대해 의견도 나눴다.

최순자 인하대 총장은 "인천시와 대학, 기업의 다양한 의견들을 반영한 항공산업 발전 방향을 구성해 인천시의 전략 산업인 항공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동암 인천시 경제부시장은 "인천은 동북아의 항공운송산업 중심지인 인천국제공항과 동북아의 글로벌 비즈니스 중심지인 인천경제자유구역, 우리나라 현대화의 원동력이었던 원도심 산업단지를 보유하고 있다"며 "항공산업의 연구개발, 교육훈련, 부품생산의 최적지다"고 강조했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