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초등학교 뒷문 전깃줄에 걸린 대남 전단 풍선…폭탄물 터질 뻔

최종수정 2016.05.30 10:36 기사입력 2016.05.30 10:36

댓글쓰기

北발송 추적 대남전단/사진=연합뉴스

北발송 추적 대남전단/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북한이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대남 전단 물체가 전선에 걸린 채 발견돼 폭발물 설치 등의 긴급 상황을 대비해 경찰이 수거했다.

30일 서울 은평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43분께 은평구 한 초등학교 뒷문 근처의 전깃줄에 대형 풍선이 걸려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한국전력의 협조를 받아 오전 7시께 풍선을 전선에서 뺐고 구 당국과 함께 내용물을 파악 중이다.

군은 폭발물이 터질 것을 대비해 폭발물 처리반을 보냈고 경찰특공대도 출동했으나 타이머 고장으로 제 시간에 풍선이 터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