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재인 "더민주 전국 정당화, 노무현 영전에 바치는 가장 뜻깊은 선물"

최종수정 2016.05.23 17:03 기사입력 2016.05.23 17: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김해(경남)=홍유라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23일 4·13총선 결과와 관련해 "김대중-노무현 두 분 대통령께서 평생동안 몸 바쳐서 노력한 우리 정치의 망국적인 지역구도를 타파하고 더민주가 전국 정당화라는 성적을 국민들이 만들어줬다"며 "노 전 대통령 영전에 바치는 가장 뜻깊은 선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


문 전 대표는 이날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7주기 추도식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여러 정치 현안들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지만 문 전 대표는 "정치적 질문은 받을 생각이 없다"면서 "오늘 추도식의 컨셉은 김대중과 노무현은 하나다라는 것"이라고 의미부여했다. 이어 "이번 선거에서 우리 국민들께서 만들어주신 아주 소중한 희망 그것을 키워 나가기 위해서는 김 전 대통령의 뜻을 따르는 분들과 노 전 대통령의 뜻을 따르는 분들이 함께 손을 잡고 힘을 모야아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문 전 대표는 "노 전 대통령을 위한 소망이 남아 있다면 이제는 친노(親盧)라는 말로 그 분을 정치현실에 끌어들이지 말아주셨으면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