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 고졸 취업률 급등세…3년 연속 전국 1위

최종수정 2016.05.17 14:50 기사입력 2016.05.17 14:50

댓글쓰기

전남도교육청

전남도교육청


"2015학년도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취업률 78.3%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만채)은 2015학년도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생의 취업률*이 78.3%로 3년 연속 전국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출처/기준일: 교육부 하이파이브(특성화고·마이스터고 포털)/'16.5.11.
▲조사대상: '16.2월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생

이는 전년 대비 2.4% 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마이스터고(여수석유화학고, 전남생명과학고, 항만물류고 3개교)는 91.8%, 특성화고(45개교)는 77.7%로 나타났다.

2012년 37.6%였던 전남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취업률은 MC+교육을 실시한 2013년부터 3년 연속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 취업률: 37.6%('12년) → 67.3%('13년) → 75.9%('14년) → 78.3%('15년)

특히, 산업수요 맞춤형 마이스터고는 90% 이상의 취업률을 달성, 중등 직업교육의 선도 모델로서 자리를 잡았음을 알 수 있다.

또 공무원 75명, 공공기관 및 금융권과 대기업에 442명을 합격시켜 취업률 만큼이나 취업의 질 측면에서도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러한 취업률 상승은 전도남교육청 특색사업인 MC+교육(Mutual Creative Plus) 및 중소기업 취업역량강화사업 등 각종 취업중심 프로그램의 효율적 운영과, 전남 특성화고 학교장 등 교원들의 적극적인 취업처 발굴 노력 덕분으로 볼 수 있다.

또 학교-교육청-유관기관이 유기적인 취업지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꾸준한 인성교육과 기능지도를 통한 전남직업교육의 교육력 제고를 위해 함께 노력한 결과로 분석된다.

특히 권역별 취업지원인력 배치와 현장 맞춤형 취업처 발굴을 위한 예산을 아낌없이 지원하는 등 전남도교육청의 현장 중심적 지원정책이 취업률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박선미 미래인재과장은 “특성화고 졸업생 취업률이 높은 것은 학교장 및 전 교원과 지역 교육공동체 모두가 관심을 갖고 노력해 주신 덕분이다”며 “양질의 취업처 발굴 및 취업을 위해 적극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