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은행, 중서민 금융애로 해소 위한 “중금리대출” 인기돌풍

최종수정 2016.05.02 15:51 기사입력 2016.05.02 15:51

댓글쓰기

중금리대출

중금리대출


"올해 들어서만 1,000억 돌파"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JB금융그룹 광주은행(은행장 김한)은 중서민들의 금융애로 해소를 위해 연초부터 판매한 중금리대출 상품이 판매 개시 2개월 만에 500억원을 돌파한데 이어 4개월이 된 지난 4월 29일 1,000억원을 돌파하는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의 이 같은 성과는 정부의 ‘가계부채 연착륙을 위한 서민금융 활성화 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중서민의 금융 부담을 덜어줌은 물론 금융소외계층을 은행권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지난 1년 동안 중서민의 대출 이용 현상 분석과 상품설계에 집중한 결과이다.

광주은행이 판매하고 있는 중서민을 위한 대표 상품으로는 KJB새희망홀씨대출, KJB징검다리론 등 정부 정책의 서민금융상품을 비롯하여, 중소규모의 기업에 재직중인 급여소득자를 위해 출시된 ‘직장인퀵론’, 소득이나 보유재산이 없는 주부들을 위한 ‘주부퀵론’, 복잡한 서류 없이 필요자금을 빠르고 간편하게 지원하면서 연 25% 내외의 제2금융권 고금리대출을 6%~14%대의 중금리로 전환할 수 있는 ‘스마트퀵론’등이 있다.

최근 광주은행을 통해 ‘스마트퀵론(대환형)’을 이용하게 된 J씨는 “취업준비생이라 직장도 없어서 어쩔 수 없이 이용하게 된 2금융권의 연 20%가 넘는 높은 이자로 인해 부담이 많았었는데, 광주은행의 ‘스마트퀵론’덕분에 높은 고금리 대출을 낮은 금리로 갈아탈 수 있게 되었고, 1금융권을 통한 대출이라 신용등급까지도 관리할 수 있게 되어 큰 도움이 되었다”고 흡족해 했다.
중금리대출에 대한 자세한 상담은 광주은행 전 지점에서 가능하고, 인터넷뱅킹을 통해서도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으며, 보다 나은 고객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스마트폰으로도 간편하게 대출 신청이 가능한 ‘스마트뱅킹 대출 시스템’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광주은행 영업전략본부 송종욱 부행장은 “중금리대출은 간편하고 신속하게 대출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한도가 부족한 고객에게 추가 한도 부여와 함께 제2금융권과 대부업체 이용 고객들이 은행을 통해 금융비용과 개인신용등급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장점이 있다”며 “광주은행은 적극적인 중금리대출 지원을 통해 중서민의 고금리 대출 이용에 따른 이자부담 경감과 새로운 시장 개척을 바탕으로 소매금융 전문은행과 지역은행으로서의 역할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