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로구 14개 기관 일자리 네트워크 구축

최종수정 2016.04.06 07:34 기사입력 2016.04.06 07:34

댓글쓰기

빠른 정보 전달과 협업 위해 실무자 단위의 협력체 꾸려...취업유관기관, 기업인 단체, 학교 등 참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주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취업지원 유관기관, 기업인 단체, 학교 등과 힘을 모아 ‘실무자 일자리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이성 구로구청장

이성 구로구청장

구로구는 일자리 창출과 관련 있는 기관들이 빠르게 정보를 공유하고 협력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하기 위해 14개 기관이 뭉쳐 ‘실무자 일자리 네트워크’를 구성한다고 6일 밝혔다.

실무자 일자리 네트워크는 ▲네트워크를 총괄 운영하는 구청 일자리지원과 ▲한국산업단지공단, 서울관악고용복지+센터, 서부중장년희망일자리센터, 구로구상공회의소, 구로여성인력개발센터, 서울산업진흥원 등 취업지원 기관 ▲한국디지털산업단지 기업인연합회, 서울디지털산업단지 경영자협의회, 벤처기업협회 등 기업인 단체 ▲구로구사회적경제 사회적협동조합 ▲동양미래대학교, 상공회대학교, 유한대학교 등 학교로 구성된다.
실무자 일자리 네트워크는 앞으로 기관들이 가지고 있는 정보와 자원을 공유하고 일자리 창출을 위한 행사, 프로그램, 홍보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분기별로 회의를 진행하며 긴급 사항이 있을 경우 임시회의도 개최한다.

7일에는 네트워크 구축과 효율성 제고 방안, 세부적인 운영 계획을 논의하기 위해 사전회의가 열린다.
최영미 일자리지원과장은 “여러 기관과 이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있지만 보다 빠른 의사결정과 세밀한 정보의 공유를 위해 실무자 네트워크를 구성하게 됐다”며 “서로 힘을 합쳐 보다 많은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