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구, 섹시 여배우 기대했다는데…" 김지원의 깜짝 폭로

최종수정 2016.03.18 10:43 기사입력 2016.03.18 10:43

댓글쓰기

진구 김지원. 사진=김지원 인스타그램 캡처.

진구 김지원. 사진=김지원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배우 김지원이 '태양의 후예'에서 상대 역 진구의 과거 발언을 깜짝 폭로했다.

김지원은 16일 열린 KBS2 '태양의 후예' 기자간담회에서 "진구가 처음에 나를 보고 '내가 생각한 윤명주가 아니다'라고 하더라"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김지원은 "섹시한 여배우가 올 줄 알았는데 꼬맹이가 와서 놀랐다더라"라고 덧붙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진구는 "김지원과 얘기가 잘 통했다. 외모도 워낙 귀여워서 현장에서 분위기가 좋았다. 내가 덕을 많이 봤다"고 답했다.

한편 17일 방송된 KBS2 '태양의 후예'에서 서대영(진구)은 윤명주(김지원)와 유시진(송중기) 사이를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