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B, 친이 공천 탈락에 "매우 걱정스럽다"

최종수정 2016.03.16 16:40 기사입력 2016.03.16 16:40

댓글쓰기

MB, 친이 공천 탈락에 "매우 걱정스럽다"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이 16일 새누리당의 4ㆍ13 총선 후보 공천 결과 당내 친이(친이명박)의 대거 탈락에 대해 "나라가 안팎으로 어려운 때에 매우 걱정스럽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측근들에게 "이번 공천에 대해서는 언급하고 싶지도 않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내에서 친이 전ㆍ현직 의원들이 경선에 참여하지도 못한채 '컷오프'(공천 배제) 되자 우회적으로 불편한 심기를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공천관리위는 전날 제7차 공천 심사 결과 발표를 통해 친이계 좌장이었던 이재오 의원을 비롯해 임태희 전 대통령실장, 주호영 조해진 의원, 강승규 전 의원, 김두우 전 청와대 홍보수석 등이 경선 대상에서 제외되거나 출마 지역이 단수ㆍ우선추천지로 선정돼 공천에서 탈락했다
.

또 정문헌 의원, 박정하 전 청와대 대변인, 김석붕 전 청와대 문화체육관광 비서관은 경선에서 고배를 마셨다. 이동관 최금락 전 청와대 홍보수석과 이상휘 전 춘추관장은 경선을 앞두고 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도 서울 대치동 사무실에 출근해 참모진의 보고 및 언론 보도를 통해 공천 결과를 파악한 것으로 전해졌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