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창군, 다문화 가족에게 흥겨운 문화가 있는 날 운영

최종수정 2016.03.16 13:33 기사입력 2016.03.16 13:33

댓글쓰기

"21일부터 우리민요 시조 등 4개반 매주 1회정도 운영"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순창군이 관내거주 다문화가족들에게 문화예술활동은 물론 지역주민과 소통할 수 있는 ‘다문화 어울림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혀 다문화 가족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다문화 어울림 문화교육은 오는 21일부터 운영되며 시조, 사물놀이, 통기타교실, 우리민요 등 4개 반이다. 각반마다 20명씩을 모집중이다. 시조, 사물놀이, 우리민요는 주 1회, 통기타교실은 주 2회 운영한다.

이 사업은 순창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문정현)가 주관하며 다문화가족과 비다문화가족이 함께 어울려 오는 12월까지 진행된다. ‘다문화 어울림 문화교육 지원사업’은 결혼이민자 및 다문화가족에 대한 선입견을 불식시키고, 지역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지역민통합의 초석이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올해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준비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는데도 의미가 크다.
이선효 주민행복과장은 “작년에 시조합창단이 창단되어 전국단위의 권위있는 전국정가경창대회에서 단체 일반부 동상을 차지하며 참가자들에게 큰 성취감을 안겨주었다”며 “앞으로도 다각적인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해 참여자들이 문화예술활동에 즐겁게 참여할 수 있도록 군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번 다문화 어울림 문화교육 프로그램에 관심이 있거나 신청을 원하는 사람들은 순창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전화 063-652-3844번으로 문의하면 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