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농업용저수율 80.2%…전년비 6.9%p↓

최종수정 2016.03.11 10:23 기사입력 2016.03.11 10:23

댓글쓰기

관정

관정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영농기 가뭄에 대비해 오는 16일까지 관정 및 양수 장비 점검에 나선다.

점검 대상은 용인ㆍ화성ㆍ평택ㆍ이천ㆍ파주ㆍ양주ㆍ여주ㆍ양평 등 8개 시ㆍ군과 한국농어촌농사가 관리하는 농업용 대형 관정 1624곳과 양수기 4416개다.
점검 내용은 수중펌프 정상작동 여부, 전기시설 관리상태, 관정 청결상태, 수질 상태, 영농기 급수에 즉시 이용 가능 여부 등이다.

도 관계자는 "강수량 부족으로 영농급수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며 "장애 요인을 사전에 정비해 영농기 농업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편, 올해 3월 경기도 강수량은 103.7㎜로 지난해 같은 기간(61㎜)보다는 많다. 그러나 농업용 저수지 저수율은 80.2%로 작년(87.1%)보다 부족한 편이다. 일반적으로 저수율이 60% 이상이면 봄철 영농 급수에 무리가 없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