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항공, 인천~타이베이 편도 7만8000원부터

최종수정 2016.03.08 10:04 기사입력 2016.03.08 10: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제주항공 (대표 최규남)은 오는 5월1일부터 신규 취항하는 인천~대만 타이베이 노선과 4월29일부터 증편 운항하는 인천~도쿄 나리타 노선의 특가항공권을 9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인천~타이베이 노선은 출발일 기준으로 5월1일부터 11월30일까지 유류할증료 및 공항시설사용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운임을 기준으로 7만8000원(국제유가 및 환율변동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부터 판매한다.
인천~타이베이 노선은 화?목?토요일에는 인천국제공항에서 오전 9시5분 출발해 타이베이 타오위안국제공항에 현지시간으로 10시35분에 도착하며, 타이베이에서 11시35분에 출발해 인천에는 오후 3시5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월?수?금?일요일에는 인천에서 오전 10시50분 출발해 타이베이에 낮 12시20분에 도착하고, 타이베이에서 오후 1시20분에 출발해 인천에 오후 4시50분 도착한다.

도쿄를 여행하는 스케줄도 훨씬 편리해진다. 제주항공은 4월29일부터 인천~도쿄 나리타 노선을 증편해 하루 3회씩 왕복운항한다. 인천~도쿄 노선은 현재 오전 8시30분과 오후 3시5분에 인천을 출발하고 있으며, 오전 10시35분 출발하는 항공편 1회를 추가해 매일 3회(주 21회)로 증편 운항한다.
오사카 노선의 경우 인천공항, 김포공항, 김해공항 등 기점을 달리해 각각 하루 2편씩 모두 6편을 운항하고 있지만, 도쿄 노선처럼 한 노선에 하루 3회 운항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천~도쿄 노선 증편을 기념해 4월29일부터 10월 사이에 출발하는 항공권을 유류할증료 및 공항시설사용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운임을 기준으로 5만8000원부터 판매한다.

이번 타이베이 신규취항과 도쿄 증편 특가항공권은 제주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이나 앱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판매 기간은 3월9일 오전 10시부터 15일 오후 5시까지이다.

같은기간 6~7월 출발하는 국내선 및 국제선 특가 및 프로모션을 확인할 수 있는 럭키세븐캐치페어도 함께 진행된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