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림조합중앙회 ‘전국 131개소 나무시장 개장’

최종수정 2016.03.07 09:35 기사입력 2016.03.07 09:35

댓글쓰기

150여 종 조림용 묘목 및 관상수·유실수·꽃나무 등 부자재 판매

[아시아경제 문승용]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는 제71회 식목일을 맞아 전국 131개소 나무시장을 일제히 개장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또한 숲과 나무의 소중함을 알리고 나무심기의 필요성과 중요성에 대한 범국민적인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2월20일부터 4월30일까지 나무심기 기간으로 지정해 실천하고 있다.

전국 131여 곳에서 개장·운영되는 산림조합의 나무시장은 조림용 묘목과 정원에 심을 수 있는 관상수, 유실수, 꽃나무 등 150여 종의 각종 묘목을 비롯해 비료, 잔디 등 부자재도 함께 판매하고 있다.

특히 우수 품질의 묘목을 중간 유통과정 없이 일반 시중 가격 보다 10~30% 저렴하게 판매하며 산림조합이 품질을 보증한다.
운영되는 나무 시장에는 전문 임업기술지도원을 배치, 묘목의 선택과 관리 방법에 대한 상담과 기술 지도로 봄철 국민 누구나 쉽게 나무를 심고 가꿀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한다.

전국적인 나무시장 개장과 운영에 맞춰 산림조합중앙회는 3월 8일 오후 2시 충남 천안시에 위치한 천안시산림조합 나무전시판매장(나무시장)에서 봄을 맞이하는 나무시장 개장을 축하하고 식목기간을 홍보하는 개장 행사를 갖는다.

개장 행사에는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을 비롯한 산림조합 임직원들과 천안시청 및 시의회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며 2016년 출산을 앞둔 임산부와 가족들을 초대, 생명의 소중함과 식목의 의미를 담은 ‘탄생목’ 증정 행사를 함께 개최한다.

우리나라는 국민 1인당 평생 41㎥(입방)의 목재를 소비하고 있으며 이는 큰 나무 370 그루에 해당하는 양으로 해마다 5그루 이상의 나무를 심어야 얻을 수 있는 양이다.


문승용 기자 msynew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