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주 20대男 지카 바이러스,모기 아닌 발리 원숭이에 물려 감염됐다고?

최종수정 2016.02.02 12:22 기사입력 2016.02.02 12:22

댓글쓰기

원숭이(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원숭이(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호주 20대 남성이 인도네시아 발리 여행 중 지카 바이러스에 감염됐다.

호주 시드니모닝헤럴드는 감염 사유에 대해 이집트숲모기보다는 원숭이에 물렸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고 2일 보도했다.
신문은 학술지 '열대의학과 공중보건 동남아저널' 2015년 5월호의 보고서를 인용, 발리의 우붓 원숭이 숲을 은찾 27살의 호주 남성이 원숭이에 물린 뒤 증상이 발진과 열병, 결막염으로 진전됐다고 전했다.

이 남성은 원숭이에 물리고 나서 7일 후 호주 북부의 로열 다윈 병원에서 급성 지카바이러스 진단을 받았다.

보고서는 이 남성의 감염 원인이 모기일 수도 있다면서도 "우리는 타당성 있는 감염 경로를 (원숭이로 인한) 상처로 보고 있다"라고 밝히며 원숭이 쪽에 무게를 뒀다.
지카 바이러스는 통상 모기에 의해 전염되지만 간혹 예외도 보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잠비주(州)에 거주하는 27세의 남성도 2014년 12월부터 지난해 4월 사이에 지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