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족 동반 호화출장?’ 아리랑TV 방석호 사장 특별조사 받는다

최종수정 2016.02.01 16:55 기사입력 2016.02.01 16:55

댓글쓰기

방석호 아리랑TV 사장.

방석호 아리랑TV 사장.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방석호 아리랑TV 사장의 ‘호화 출장’ 논란에 문화체육관광부가 특별조사에 나선다.

1일 더불어민주당 최민희 의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방 사장이 업무상 해외 출장에서 가족여행과 쇼핑을 즐기는가 하면 호화 레스토랑에서 식사하고 최고급 차량을 렌트하고 나서 귀국 후 출장비를 정산하면서 현지 외교관들과 식사한 것처럼 허위로 동반자 이름을 적어내기도 했다”며 방 사장의 뉴욕 출장 영수증 등을 공개했다.
이에 대해 아리랑TV 측은 “정산 실무자가 출장을 따라가지 않아 발생한 정산 기재 실수이며, 부인과 딸은 방 사장과 별도로 뉴욕에 왔고 회사의 비용으로 가족의 여행경비를 부담한 사실도 없다”고 해명했다.

아리랑TV는 이어 “문체부의 특별조사가 곧 나올 예정이며 이에 성실히 응해 객관적으로 진실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담당부서와 감사관실에서 각각 이 사안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라며 “언론에 보도된 내용을 포함해 해외출장 전반에 대해 들여다볼 계획”이라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