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6년형 콤팩트 액션캠" 소니, AS50 출시

최종수정 2016.02.01 15:54 기사입력 2016.02.01 15:54

댓글쓰기


기존 제품 대비 약 3배 강화된 손떨림 보정 기능 탑재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유저 인터페이스, 새 라이브 뷰 리모트 디자인 적용
초광각 자이스 테사 렌즈 탑재…광활한 대자연 전경을 생생하게 영상 촬영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소니코리아는 약 3배 강화된 손떨림 보정 기능과 초보자들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제공해 여행이나 스포츠, 일상생활 등 어디서든 자유롭게 사용 가능한 2016년형 콤팩트 액션캠 'HDR-AS50'을 오는 16일 정식 출시한다.
AS50은 총 1190만 화소의 엑스모어(Exmor) R CMOS 센서와 초광각 자이스(ZEISS) 테사 렌즈를 탑재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선명하고 디테일한 고감도의 영상 구현이 가능하다. 넓은 화각으로 광활한 대자연의 전경을 담아내는데도 효과적이다.

콤팩트 액션캠 AS50은 기존 AS20 대비 약 3배 강화된 손떨림 보정 기능인 스테디샷을 지원해 드론이나 헬리캠 등 항공 촬영에서도 흔들림이 적은 고화질의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여기에 비온즈 엑스(BIONZ X) 이미지 프로세서와 최대 50Mbps의 비트레이트 전송 속도를 지원해 다양한 상황에 빠르게 피사체를 포착해 디테일이 풍부한 풀HD 영상을 제작할 수 있다.

이번 신제품에는 기존 소니 액션캠 유저와 스포츠 선수 등 고객들의 피드백을 적극 반영해 새로운 디자인의 사용자 인터페이스(UI)가 적용됐다. AS50은 사진이나 영상 촬영 시, 보기 쉽고 빠르게 설정을 변경할 수 있도록 액정 화면 내 아이콘을 삽입, 버튼 조작법 등을 단순화했다. 액션캠을 헬멧이나 자전거 핸들바, 셀카봉 등에 장착해 사용할 때 영상 녹화 중인 것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본체 앞면, 뒷면, 윗면에 상태 표시등을 추가 설치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AS50은 장시간 촬영으로 영상 편집이 번거로웠던 소비자들을 위해 액션캠 영상을 별도의 편집 없이 실시간으로 간편하게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공유할 수 있는 '하이라이트 무비 메이커' 기능을 지원한다. 하이라이트 무비 메이커란 약 1분 동안(30초 영상 제작 기준) 액션캠이 각각의 촬영된 상황을 분석해 비슷한 컬러 또는 장면을 삭제해 배경음악과 함께 하나의 영상으로 자동 생성해준다.

여기에 일정 간격으로 사진을 촬영해 짧은 영상으로 표현하는 '4K 타임랩스', 유스트림을 활용한 '라이브 스트리밍', 초당 18연사 촬영이 가능한 '버스트 슈팅', 슬로우 모션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모션샷 LE', 메모리 카드 용량이 꽉 찼을 때 오래된 파일부터 지우는 '루프 레코딩' 등 다양한 부가 기능을 탑재해 영상 편집·파일 관리가 용이하다.

소니코리아는 액션캠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1일부터 10일까지 주요 온·오프라인 소니 판매점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AS50 단품은 하이마트 온·오프라인에서 단독 예약판매를 진행하며, 라이브 뷰 리모트가 기본으로 제공되는 '라이브 뷰 리모트 키트(HDR-AS50R)'는 현대H몰, 롯데아이몰, 롯데닷컴, 신세계몰, 이마트몰, CJ몰, 홈앤쇼핑, NS몰, 11번가, 옥션, 지마켓, 인터파크 등 주요 온라인 채널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예약판매 구매 고객에게는 추가 배터리와 8GB 메모리카드가 사은품으로 증정된다.

AS50은 오는 16일 정식 출시된다. 가격은 AS50 단품(HDR-AS50)이 24만9000원, 라이브 뷰 리모트 키트(HDR-AS50R)는 41만9000원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store.sony.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