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부선 “이재명 시장에 미안… 이렇게 될 일 아닌데”

최종수정 2016.01.28 15:14 기사입력 2016.01.28 09:52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DB, 김부선 페이스북

사진=아시아경제DB, 김부선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근 벌어진 이재명 성남시장과의 논란에 대해 배우 김부선이 직접 사과하고 해명했다.

김부선은 27일 자신의 SNS에 “자고 일어나서 너무 깜짝 놀라고 경황이 없다”며 “이렇게 될 일이 아닌데 이렇게까지 소란이 일어나서 참 당혹스럽다”는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김부선은 “몇 년 전에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제 딸 양육비 문제로 고민하다가 이재명 변호사에게 자문을 구한 일이 있다”며 “그런데 결국 생각했던 것과 달리 좋지 않은 결과로 끝이 났다”고 이재명 시장과의 관계를 설명했다.

이어 “제 개인적이고 유일한 소통구인 페이스북에 던진 이야기였는데 이렇게 엉뚱한 방향으로 흐르게 됐다”며 “이재명 시장에게 미안하다. 이재명 시장과는 이런 일 외엔 아무 관계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는 또한 “기회만 생기면 악의적으로 사람을 매도하고 공격하는 나쁜 사람들이 제발 사라졌으면 좋겠다”며 “저는 연기를 하는 사람이고 난방 비리와 관리 비리만 찾기에도 바쁘다”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