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 공승연에 계락 밝히며 “모두를 속인 거요”

최종수정 2016.01.26 09:21 기사입력 2016.01.26 09:21

댓글쓰기

사진=SBS '육룡이 나르샤' 캡처

사진=SBS '육룡이 나르샤'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이 공승연에게 자신의 계략을 밝혔다.

2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는 이방원(유아인 분)이 민다경(공승연)에게 진심을 털어놓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민다경은 이방원에게 “정도전 밑에서 무명이나 잡으러 다니실 겁니까. 서방님의 편은 저밖에 없습니다”라며 “서방님께서 저한테 마음을 두시든 두시지 않든, 저는 그런 거 상관하지 않습니다”라고 말했다.

민다경의 말에 마음이 흔들린 이방원은 “부인은 내 편이겠지. 어쩔 수 없이. 모두를 속인 거요”라며 “무명을 잡기 위해 위장한 것이 아니라 삼봉 선생님의 눈을 피해 내 세력을 키우기 위함이요”라고 사실을 밝혔다.

이어 “아무래도 새 나라는 이씨의 나라가 아닌 것 같소. 새 나라는 정씨들의 나라가 될지도 모릅니다. 허나 그리 된다면 스승님을 쉬게 해야겠지요”라고 계략을 털어놨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