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섹션TV’ 현아 “거울 보면 빨리 화장해야 겠다 싶어”

최종수정 2016.01.25 08:38 기사입력 2016.01.25 08:38

댓글쓰기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포미닛 현아가 솔직한 답변으로 눈길을 끌었다.

24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현아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현아는 “거울을 보면 빨리 화장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화장을 하고 나면 ‘괜찮네’ 싶다”고 말했다.

이어 “포미닛 멤버 중 누가 가장 사고뭉치냐”는 질문에 “나다”라며 “트러블 메이커라는 이름값을 해야 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현아가 소속된 포미닛은 미니앨범 ‘액트 세븐’으로 컴백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