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디오 스타' 윤종신, 이엘 거절한 김구라에 "극혐의 끝"

최종수정 2016.01.21 18:52 기사입력 2016.01.21 18:52

댓글쓰기

사진=MBC '라디오 스타'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이엘이 이상형으로 방송인 김구라를 지목했다. 이에 김구라가 “나의 인지도를 이용하려는 것이라면 사양한다”는 뜻을 밝히자 윤종신이 “극혐”이라며 질색했다.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는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나야'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소담, 이해영 감독, 배우 이엘, 개그맨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날 이엘은 네 명의 MC 중 이상형으로 김구라를 지목하고 “방송에서 보면 박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엘은 “지식 있는 남자가 좋다”며 “아주 깊진 않더라도 내가 모르는 것을 알려주는 게 좋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1982~1985년생 여배우와 사랑에 빠지고 싶다”는 바람을 내비친 김구라는 이엘이 1982년생이라고 하자 호감을 가졌다.

이엘이 “커트라인에 간당간당하게 들어가긴 했다”고 말하자 김구라는 “나의 지명도를 이용해 기사를 내려는 것이라면 됐다”고 말하며 거절 의사를 드러냈다.
이에 윤종신은 “극혐”이라며 “극혐 멘트 끝”이라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