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담 앙트완' PD "한예슬, '김삼순' 처럼 거절할까 걱정"

최종수정 2016.01.21 15:33 기사입력 2016.01.21 15:33

댓글쓰기

한예슬. 사진=스포츠투데이DB

한예슬. 사진=스포츠투데이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마담 앙트완'의 김윤철 PD가 과거 배우 한예슬 캐스팅에 실패했다고 털어놨다.

21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JTBC 금토드라마 '마담 앙트완' 제작발표회에는 김윤철 PD, 배우 한예슬, 성준, 정진운, 이주형이 참석했다.
이날 김 PD는 "10년 전에 '내 이름은 김삼순'을 연출했는데, 사실 정려원 역할에 한예슬을 염두에 두고 있었는데 거절당했다"며 "그래서 이번에도 거절할까 싶었는데 흔쾌히 응해줘서 좋았다"고 밝혔다.

한예슬은 남의 마음은 잘 알지만 자기 마음은 모르는 두 남녀의 심리게임을 다룬 작품 '마담 앙트완'에서 가짜 점쟁이 고혜림 역을 맡았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