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우 박소담 "중학교 2학년 때 첫사랑에 눈물 흘렸다"

최종수정 2016.01.20 12:31 기사입력 2016.01.20 12:31

댓글쓰기

박소담.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박소담.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박소담이 '라디오스타'에서 첫사랑에 대해 언급해 화제다.

20일 방송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나야'특집으로 박소담이 출연했다.

박소담은 "충무로를 씹어 먹은 미친 연기의 소유자"라는 소개로 등장, 매력적인 외모와 솔직한 입담으로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밝게 만들기 시작했다.

MC 규현은 박소담에 "중학교 2학년 때 첫사랑한테 고백을 했다가 상처를 받은 적이 있나요?"라고 질문했다.

이에 박소담은 "제 기준으로는 남자 때문에 눈물을 흘려본 게 첫사랑인데, 그게 중학교 2학년 때"라며 "(그 아이에게)세 번 정도 차였지만 그 당시엔 걔가 아니면 안 될 거 같았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안타깝게 만들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