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납치 여성 지하 감옥에 가두고 성폭행한 남성, 언론 보도 때문에…

최종수정 2016.01.19 00:01 기사입력 2016.01.19 00:01

댓글쓰기

여성을 가둔 지하 감옥. 사진=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캡처

여성을 가둔 지하 감옥. 사진=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납치한 여성을 지하 감옥에 감금하고 성폭행한 의사가 붙잡혔다.

17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은 스웨덴에서 30대 여성을 지하 감옥에 가둬놓고 성폭행한 38살 남성 의사가 경찰에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이 남성은 스톡홀름에 사는 한 여성에게 수면제를 넣은 딸기를 먹여 잠들게 한 뒤 차에 태워 563㎞가량 떨어진 자신의 집으로 데려왔다. 그는 운전하는 동안 신분을 숨기기 위해 두 개의 고무 마스크를 번갈아 쓰며 각각 노인과 수염이 긴 남성으로 위장했다.

집에 도착한 뒤에는 여성을 60㎡ 남짓한 지하 감옥에 6일 동안 가둔 채 강제로 약을 먹인 뒤 성폭행과 폭행 등을 일삼았다.

지하 감옥은 약 30㎝ 두께의 콘크리트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침대와 테이블 등이 놓인 침실에 화장실, 부엌이 딸렸다.
경찰은 남성이 여성 납치·감금 용도로 5년에 걸쳐 지하 감옥을 지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범인은 경찰이 여성을 찾고 있다는 언론 보도를 접하고 당황해 여성을 경찰서에 데려다 주고 실종이 아니라고 경찰에 말하도록 시켰다가 덜미를 잡혔다. 여성은 처음에는 별일이 없었다고 말했지만, 이를 수상하게 여긴 경찰의 추궁에 피해 사실을 털어놨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