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북한 신년사 평가…"대화 제의는 아직 검토한 바 없다"

최종수정 2016.01.04 11:24 기사입력 2016.01.04 11: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정부는 4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신년사에서 '남북관계 개선'을 언급한 것에 주목한다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올해 첫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올해 신년사는 7차 당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경제와 인민생활 향상 등 일부 과제 제시에 중점을 둔 것으로 보인다"며 "남북관계와 관련해서도 북한은 8ㆍ25 합의를 비롯한 남북 간 여러 합의를 존중하고 남북관계 개선의 길을 열어나가겠다고 언급한 점이 주목된다"고밝혔다.

정 대변인은 "(북한은) 남북관계 발전과 평화통일 기반 구축을 위한 우리의 노력을 직시하고 남북 간 신뢰를 통해서 한반도 평화통일 시대를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촉구한다"며 "남북 대화의 문을 열어놓고 평화통일의 한반도 시대를 향해나가겠다는 정부의 입장은 확고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신년을 맞아 북한 측에 대화를 제의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아직까지 검토한 바는 없다"고 말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