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르노삼성, 합리적 준중형 디젤세단 SM3 dCi 출시

최종수정 2016.01.04 09:48 기사입력 2016.01.04 09:48

댓글쓰기

세계적으로 1300만대 이상 판매된 dCi 엔진과 독일 게트락 DCT 최상의 조합
합리적이고 경제적인 고객 선택 위해 1980만원, 2095만원의 가격 책정
친환경 파워트레인으로 뛰어난 정숙성과 연비 제공

르노삼성 SM3 dCi

르노삼성 SM3 dCi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르노삼성자동차는 4일 준중형 디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SM3 dCi(SM3 디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고객인도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SM3 dCi는 준중형 세단의 스테디셀링 모델인 SM3에 F1으로 검증된 르노의 디젤 기술력이 더해져 가격대비 최고의 효용성과 가치를 제공한다. 특히, 전세계적으로 검증된 르노의 1.5 dCi 디젤 엔진과 독일 게트락사의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을 조합했으며 유럽의 강화된 배출가스 기준인 유로6에 대응하는 친환경 디젤 엔진으로 17.7km/L 연비를 실현했다.

SM3 디젤에 장착된 1.5 dCi 엔진은 연비 및 CO2 배기가스 저감효과가 탁월하다. 전 세계적으로 1300만대 이상 판매가 되고 있다. 특히, 벤츠·닛산·르노 등의 20여 차종에 적용되고 있을 정도로 그 성능이 공인된 고효율 디젤 엔진이다.

SM3 dCi는 실용영역대에 맞춰진 출력과 최대 토크 설정, 그리고 즉각적인 변속 성능으로 다이나믹한 주행 성능을 만끽할 수 있게 해준다. 동시에 SM3 dCi는 소음진동(NVH) 개선을 통해 우수한 정숙성과 안락함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SM3 네오에서 누릴 수 있었던 동급 최고의 안전, 편의 사양이 그대로 SM3 dCi에 적용됐다. 경사로 밀림방지장치(HSA)와 고급형 타이어 공기압 자동감지 시스템(TPMS), 급제동 경보시스템(ESS) 등 고급 안전 사양이 기본으로 탑재돼 있다. 오토라이팅 헤드램프, 레인센싱 와이퍼, 전동접이 아웃사이드 미러(자동접이 기능 포함), 후방 경보장치, 원터치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운전석·동승석), 전자식 차속감응 파워 스티어링(SSEPS) 등의 편의장치도 갖추고 있다.
또한 국내 최초로 SK 3D 티맵(T map)이 탑재된 내비게이션과 차 안에서 즐기는 SK 멜론(Melon) 서비스, 센세이셔널한 디지털 허브 와이파이(Wi-Fi) 내비게이션 업데이트, 동영상 전송이 가능한 P2C(Phone to Car) 기능 등으로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제공한다.

르노삼성 영업본부장 박동훈 부사장은 "QM3의 인기를 통해 검증 받은 르노삼성의 디젤 라인업에 SM3 디젤이 추가되면서 디젤 라인업을 더욱 확대했다"면서 "SM3 dCi는 합리적인 가치소비를 중시하는 고객들에게 탁월한 선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M3 dCi 모델은 SE와 LE의 2가지 트림으로 구성돼 있다. 트림별 가격(부가세 포함)은 ▲SE 1980 만원 ▲LE 2095 만원이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