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용인시 재난종류별 담당부서 운영한다

최종수정 2015.10.30 08:36 기사입력 2015.10.30 08: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재난 발생 시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상황전파를 위해 사회재난 종류별로 담당부서를 지정 운영한다. 또 담당부서의 신속한 초동대처를 위해 비상 연락체계를 정비한다.

용인시는 그 동안 재난 발생 시 안전총괄과에서 상황파악 후 관련부서로 상황을 전파하는 방식을 도입, 운영해왔다. 이러다보니 긴급한 현장출동과 조기대처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번 비상연락체계 정비로 각종 재난 현장에 분야별 담당부서가 즉시 현장 출동해 총괄부서와 협력, 초동대처를 할 수 있게 됐다.

용인시 관계자는 "재난사고 시 SNS 등을 활용해 현장상황을 신속 정확히 전파하고 대처하는 등 재난대응에 노력하고 있다"며 "음성동보 비상발령시스템을 활용해 각종 재난발생 시 기존 문자전송에서 음성 및 문자로 재난상황을 전파해 신속한 초기대응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