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상식+공동체+희생+평화+생명 리더십으로, 2015년 3-5-7시대를 열자

최종수정 2014.12.31 14:49 기사입력 2014.12.31 14:49

댓글쓰기

이 나라가 일제로부터 빛을 되찾은 지 70년.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들. 그간 정신없을 만큼 치열하게들 여기까지 뛰어오느라 수고하셨습니다. 2015년 을미년 새해는, 생존과 자립이 우선이었던 광복(光復)의 패러다임을 넘어서서 새로운 비전을 생각할 때라 생각합니다. 특히 올해는 3-5-7시대를 열 수 있는 뜻깊은 한 해입니다. 3-5-7은 국민소득 3만달러, 인구 5000만명, 글로벌 인구-소득 강국 클럽 7번째 가입국을 의미합니다. 소득과 인구와 국제적인 위상은, 달려온 광복 70년사(史) 위에서 뛰어갈 미래 30년의 대전환을 이뤄낼 신(新)대한민국의 기폭제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계속되는 불황과 악재 속을 헤매왔고, 올해의 경제상황 또한 만만치 않습니다. 기업들은 위기를 외치고, 공격적인 투자는 거의 멈춰 있습니다. 정부의 부양 정책들도 제대로 먹히지 않는 게 사실입니다. 우린 양(羊)의 해를 맞았으나 의기양양하지도, 전도양양하지도 못합니다. 아시아경제는 이 현실을 직시하면서, 위기를 이겨내는 '부드러움의 강인함'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16세기 양털값의 폭등은 신흥 자본가의 출현을 가능케 했고 그것이 자본주의의 태동이었습니다. 21세기에 맞은 이번 을미년은 청양(靑羊)의 해입니다. 푸른 양은 상서롭고 복된 기운을 담고 있다고 합니다.

청양처럼! 위기탈출 5대 리더십(LEADER - SHEEP)을 제안합니다.

1. 순한 청양처럼! 기본과 상식의 회복
2. 끈끈한 청양처럼! 공동체 정신과 상생 정신
3. 희생하는 청양처럼! 스스로 을(乙)의 마음이 되는 겸손리더십
4. 평화로운 청양처럼! 소모적 갈등에서 벗어난 화해리더십
5. 젖과 털을 내는 청양처럼! 모두를 살리는 창의와 생명의 리더십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