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8학년도 수능부터 영어 '절대평가'

최종수정 2014.12.25 12:18 기사입력 2014.12.25 12: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영어영역에서 절대평가가 도입된다.

25일 교육부는 학습부담을 줄이고 학교 영어교육을 정상화하기 위해 현재 중학교 3학년이 대학입시를 치르는 2018학년도 수능부터 영어영역에 절대평가를 도입하기로 확정했다고 25일 발표했다.
황우여 교육부 장관은 앞서 지난 8월 수능 영어영역에서 절대평가제 도입 계획을 밝혔고 지난 10월 공청회를 통해 절대평가 도입이 공식화됐다.

이에 따라 현재 등급, 표준점수, 백분위로 성적이 제공되는 상대평가 방식의 수능 체제는 이후 등급만 제공되는 방식으로 바뀐다.

교육부는 수능 영어의 등급 결정 방식을 내년 상반기 중 수능 개선안과 문ㆍ이과통합형 교육과정 개정 상황 등을 반영해 결정할 계획이다. 절대평가 영어영역의 등급 개수는 9등급 또는 4∼5등급 중 선택할 방침이고 문항 수와 배점, 시간 등은 추후 확정할 계획이다.
이처럼 한국사에 이어 영어의 절대평가 도입이 확정되면서 수능 자체가 장기적으로 자격고사로 바뀔 것이라는 관측도 제기되고 있다.

교육부가 내년 3월 수능 개선안 발표 이후 수학영역의 절대평가 도입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