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시세끼' 최화정, 밍키에 '개 패딩' 선물…"프랑스 애한테 입힐 옷을?"

최종수정 2014.12.21 13:24 기사입력 2014.12.20 11:55

댓글쓰기

밍키 [사진출처=tvN '삼시세끼' 캡처]

밍키 [사진출처=tvN '삼시세끼' 캡처]



'삼시세끼' 최화정, 밍키에 '개 패딩' 선물…"프랑스 애한테 입힐 명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화정이 밍키에게 패딩 의상을 선물했다.

19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삼시세끼' 10회에서는 이서진과 옥택연이 있는 강원도 정선 옥순동 시골집을 찾은 윤여정, 최화정, 김광규, 이승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화정은 밍키를 위한 귀여운 옷을 준비했다. 앞서 최지우는 목걸이를, 옥택연은 빨간 눈꽃 의상을 선물한 바 있다.
최화정은 겨울을 따뜻하게 날 수 있는 하늘색 패딩을 밍키에게 입히며 "이렇게 움직여 봐"라며 밍키의 움직임 상태를 체크했다.

하지만 밍키는 몸이 다소 둔해진 듯 뒤뚱거리며 뛰어다녔다. 자막에는 '개 난감'이라는 문구가 떠 이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최화정은 밍키에게 선물한 패딩이 배우 이미숙의 애완견에게 선물하려고 했던 옷임을 밝혔다. 이미숙 애완견의 이름이 샤넬이라는 소리에 이서진은 "프랑스 애한테 입힐 옷을 밍키가 입은거냐"며 넉살을 떨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