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라트·우암코퍼레이션 등 '가족친화인증기업' 선정

최종수정 2014.12.20 09:28 기사입력 2014.12.20 09: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한국여성벤처협회(회장 이은정)는 회원사인 세라트, 우암코퍼레이션, 타이드, 포시에스 등이 여성가족부의 2014 '가족친화인증기업'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가족친화기업 인증제도는 일과 가정을 조화롭게 양립할 수 있는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을 통해 근로자와 가정의 삶의 질을 높이고 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제도다.
세라트는 자녀 출산·양육 지원, 탄력 근무제도, 근로자 심리상담제도, 가정의 날 시행, 가족과 함께 교육, 문화, 레저생활을 즐길 수 있는 해피포인트제도 등 일과 가정의 균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점을 인정받았다.

은경아 대표는 "100년 이상 가는 튼튼하고 좋은 회사를 만드는 것이 제 꿈인데, 이는 세라트 가족의 행복에서 시작된다고 믿고 있다"며 "가족친화인증기업 선정을 계기로 일과 가정의 균형을 이루고 보다 활기찬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하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