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 망신…대한항공 사명 바꿔라" 청원 '봇물'…정부 입장은?

최종수정 2014.12.18 09:36 기사입력 2014.12.18 09:36

댓글쓰기

대한항공 사명변경 청원 [사진=다음 '아고라' 캡쳐]

대한항공 사명변경 청원 [사진=다음 '아고라' 캡쳐]


"한국 망신…대한항공 사명 바꿔라" 청원 '봇물'…사명변경 가능한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조현아 전 부사장의 '땅콩 리턴' 논란이 커지며 대한항공의 사명을 변경해야 한다는 네티즌들의 청원이 빗발치고 있다.

최근 포털사이트 다음 아고라에는 대한항공의 이름을 '한진항공' 등으로 바꾸고 태극 무늬 로고도 못 쓰게 해야 한다는 청원이 여러 건 올라왔다. 이런 청원에는 18일까지 약 2000명이 서명한 상태다.

이번 사건이 외국에도 널리 보도돼 한국이 망신거리가 됐기 때문에 대한항공이 회사 이름을 바꿔야 한다는 주장이다.

이날 한 매체는 정부가 대한항공 사명에서 '대한'을 떼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보도하기도 했다.

하지만 정부가 사명 변경을 강제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에 가깝고 대한항공이 스스로 이름을 바꾸지도 않을 것이라는 의견이 우세하다.
국토교통부는 "민간 회사의 사명에 관한 것으로 국토부 차원에서 전혀 검토한 것이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한편 대한항공은 창업주인 고 조중훈 회장이 1969년 대한항공공사를 인수한 이후 45년간 현재의 이름을 써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