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영화 '명량' UHD로 선보여

최종수정 2014.12.18 09:00 기사입력 2014.12.18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유플러스가 자사 IPTV인 '유플러스 tv G4K'를 통해 영화 '명량'을 UHD로 서비스한다고 18일 밝혔다.

기존 극장 스크린에서 선보인 명량이 풀HD급 화질이었다면, LG유플러스는 이 보다 4배 더 높은 UHD급 화질로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측은 "극장 개봉 전인 지난 7월 영화사에 UHD 리마스터링(Re-mastering)을 제안, 김한민 감독과 배급사의 동의하에 전환작업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박종욱 LG유플러스 IPTV사업담당은 "대한민국 최고의 영화를 현존 최고의 화질로 IPTV사업자 중 가장 먼저 LG유플러스 고객들에게 서비스 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들이 UHD화질의 컨텐츠를 집에서 편히 감상할 수 있도록 다양한 컨텐츠를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명량 UHD는 LG유플러스의 U+tv G4K UHD 셋탑박스와 UHD TV를 보유한 가정에서 VOD로 시청할 수 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