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연구진, 초기 배아 단계 마이크로RNA 조절 현상 최초 규명

최종수정 2014.11.23 12:00 기사입력 2014.11.2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미래창조과학부와 기초과학연구원의 RNA연구단이 유전자 발현의 제어를 담당하는 마이크로 알엔에이(RNA)가 초기 배아단계에서 어떻게 조절되는지 최초로 규명하는데 성공했다고 23일 밝혔다.

초기 배아 발생기는 수정란의 유전체로부터 RNA가 합성되기 전이어서 모체(난자)에서 온 RNA가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연구진은 이 시기에 모체로부터 유래된 마이크로RNA의 말단에 아데닌으로 구성된 꼬리를 붙여주는 변형이 발생하며, 이로 인해 마이크로RNA 양이 조절된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밝혔다.

연구진은 초파리를 이용한 실험으로 마이크로RNA에 꼬리달기를 담당하는 효소인 위스피의 존재를 발견하고 위스피가 초기 배아에서 마이크로RNA를 변형시켜 마이크로RNA의 분해를 유도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본격적인 수정란의 발생이 일어나기 전 마이크로RNA의 조절이 활발히 일어나고 있음을 밝힌 이번 연구는, 앞으로 배아에서 일어나는 유전자 조절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번 연구 결과는 분자생물학분야 최고 권위지이자 셀의 자매지인 몰리큘러 셀에 12월 4일자(온라인 11.13)로 게재될 예정이다.

동물의 초기 배아세포는 모체(난자)로부터 유래한 RNA에 의해 발생과정에서 요구되는 단백질들을 만들어낸다. 따라서 난자로부터 전달된 RNA의 보존과 조절은 초기 발생에 매우 필수적 요소이다.

그러나 지금까지 유전자 조절을 담당하는 마이크로RNA가 배아의 초기 발생 시기에 어떻게 조절되는지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었다. 연구진은 여러 모델 동물들의 난자와 배아에서 마이크로RNA의 양이 적게 존재하며 이들의 말단이 아데닐화 돼 있다는 사실을 최초로 발견했다.

또 연구진은 초파리를 모델 동물로 이용해 초기 발생시기에 전령RNA의 아데닐화를 담당하는 뉴클레오타이드 전달효소인 위스피가 마이크로RNA를 아데닐화 한다는 사실을 밝혔다.

김빛내리 IBS RNA연구단장은 "이번 연구는 모체로부터 유래된 마이크로RNA가 조절되는 특이한 원리를 처음으로 밝힌 것"이라며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초기 배아단계의 중요한 생명현상에 대한 이해를 제공하여 관련 후속 연구에 중요한 실마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