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마존, WP 기사 킨들에 6개월 무료 제공

최종수정 2014.11.21 16:56 기사입력 2014.11.21 16: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백우진 기자] 미국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은 20일(현지시간) 자사의 킨들 태블릿 고급 기종을 새로 구매한 소비자에게 워싱턴포스트 기사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대상은 태블릿의 상위 모델인 킨들 파이어 구매자이고 무료 제공 기간은 6개월이다.
킨들 파이어 구매자는 무료 기간이 지나면 월 3~5달러에 워싱턴포스트를 전자적으로 구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예상했다.

워싱턴포스트는 현재 일부 기사를 무료로 스마트폰 등에 전달하고 있다. 태블릿용 유료 디지털 버전은 월 약 15달러에 제공한다.

아마존은 점유율이 떨어지는 태블릿 판매를 끌어올리기 위해 워싱턴포스트 기사를 제공키로 한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도 기기 판매 촉진을 위해 뉴욕타임스 등을 무료로 구독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제프 베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는 지난해 10월 워싱턴포스트를 개인 자금 2억5000만달러에 사들였다.


백우진 기자 cobalt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