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애플, 내년 초에 iOS와 함께 Beats 뮤직 번들로 제공

최종수정 2014.11.20 09:19 기사입력 2014.11.20 07:25

댓글쓰기


-비츠 뮤직 iOS에 통합해 앱으로 제공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 가격 인하…월 10달러->5달러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애플이 내년 초 iOS 출시와 함께 비츠(beats) 뮤직을 번들로 제공할 것이라는 언론보도가 나왔다.

19일(현지시각) 정보기술(IT) 전문매체 나인투파이브맥은 파이낸셜타임스(FT)를 인용해 애플이 내년에 iOS와 함께 비츠 뮤직을 번들로 제공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애플이 내년 초 비츠로부터 인수한 정액제 뮤직 서비스를 자사 iOS에 통합해 고유 애플리케이션으로 제공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최근 일부 업계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애플이 2월쯤 새로운 론칭을 위해 비츠 뮤직 정액제 서비스를 리브랜드할 계획이라는 루머가 돌기도 했다.

비츠는 국내에서 '닥터드레'라는 이름의 헤드폰으로 알려져 있다. 미국 유명 래퍼인 닥터 드레와 인터스코프 레코드사의 최고경영자(CEO)인 지미 아이오빈이 세운 회사다. 헤드폰뿐만 아니라 스피커, 오디오 소프트웨어, 유료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비츠 뮤직 등을 제공하고 있다. 애플은 비츠를 지난 5월28일 약 3조원에 인수했다. 3조원은 애플이 그동안 성사시켰던 인수합병(M&A) 중 가장 큰 액수다.

애플은 비츠를 인수한 후 아이폰과 아이패드 용 비츠 뮤직 앱을 앱스토어에서 판촉했고, 9월 중순 이후 애플 TV에 채널로 만들었다. 최근 세계 주요 외신들은 애플이 정액제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의 가격을 기존 월 10달러에서 5달러로 인하하기 위해 음반사들과 협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나인투파이브맥은 비츠 뮤직의 전들 버전이 iTunes 브랜드로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도 언급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