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인뮤지스, 막내 민하 침실로 부른 이유가…"빨리 와 봐"

최종수정 2014.11.07 17:54 기사입력 2014.11.07 17:54

댓글쓰기

나인뮤지스 [사진=스타제국 제공]

나인뮤지스 [사진=스타제국 제공]



나인뮤지스, 막내 민하 침실로 부른 이유가…"빨리 와 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걸그룹 나인뮤지스의 장난이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5일 나인뮤지스의 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끄러움 주의. 언니들이 민하를 애타게 찾는 이유는?"이라는 글과 함께 2개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는 나인뮤지스 멤버들은 침대에 누운 채 막내 민하를 애타게 부르는 모습이 담겼다.
멤버들이 "민하야, 빨리 와 봐"라고 외치자 민하는 방문을 열고 들어왔고 멤버들은 "불 좀 꺼봐"라고 말해 폭소케 한다.

한편 나인뮤지스는 현재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민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나인뮤지스 민하, 막내라 고생하네" "나인뮤지스 민하, 언니들이 장난꾸러기네" "나인뮤지스 민하, 나인뮤지스 털털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