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시아 설국열차 타고 '겨울왕국' 으로 떠나보자

최종수정 2014.10.28 17:26 기사입력 2014.10.28 17:26

댓글쓰기

국제한민족재단, 시베리아 횡단 열차내 문화 역사 특강, 허스키 썰매여행도 진행

[아시아경제 조용준 여행전문기자 ]러시아 설국열차를 타고 시베리아를 횡단하며 문화와 역사도 배우는 '겨울왕국' 체험 프로그램이 내년 1월 진행된다.

국제한민족재단(상임의장 이창주· siberia@koreanglobalfoundation.org)은 내년 한반도 광복 70주년을 맞아 특별기획으로 '2015 시베리아 횡단 설국열차 겨울왕국을 가다' 행사를 내년 1월 9일부터 8박9일 일정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러시아 횡단열차를 이용해 이르크추크를 출발, 바이칼호수와 시베리아 심장부인 노보시비르스크, 우랄산맥 예카테린부르크를 넘어 모스크바, 상테페테르부르크까지 방문하는 역사문화탐방이다.

특히 시베리안 허스키 썰매여행을 통해 러시아 겨울왕국의 진수를 맛볼 수 있다.

이밖에도 설국열차 여행중 대학교수들이 진행하는 문화역사 특강도 청취할 수 있다. 주제는 시베리아횡단의 한반도 한민족사, 유라시아 시대와 통일미래 등이다.
재단은 지난 2012년부터 매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상테페테르부르크까지 9900㎞에 이르는 러시아 횡단 역사도전 대장정을 진행해오고 있다. 문의 (02)730-7530.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