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남구, 27일 재활용품 나눔장터 행사

최종수정 2014.10.16 13:08 기사입력 2014.10.16 13: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수익금 전액 불우이웃돕기·장학기금 기부
광주광역시 남구(청장 최영호)는 오는 2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구청 1층에서 재활용품 나눔장터 행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나눔장터에는 관내 주민 및 공무원 등 자원 재활동 운동에 동참한 시민들이 기부한 중고물품 3000여점을 1000원~3000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주로 의류와 생활용품, 서적, 잡화 등이 주요 품목이며 이마트 봉선점도 이날 성능에는 이상이 없고 포장과정에서 흠결이 있는 물품을 싼 가격에 판매한다.
판매 수익금은 전액 불우 이웃돕기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새마을부녀회와 자활사업단 등에서도 의류와 생활용품, 두부, 참기름, 비누, 공예품 등을 판매하며 수익금 일부를 장학기금 및 불우 이웃돕기에 사용하기로 했다.

남구 주민이라면 누구나 나눔장터에 중고물품을 가져와 판매하는 개미장터도 열린다.

개미장터에 내놓은 중고물품은 소유자가 정한 판매 가격에 거래가 되며, 물물 교환도 가능하다.

개미장터 참가자 역시 희망자에 한해 수익금의 일부를 기부할 수 있다.

이밖에 나눔장터 현장에서는 자원 모으기 이벤트도 진행된다.

남구는 이날 우유팩(1㎏)과 폐건건지(30개)를 모아오면 친환경 화장지로 교환해 주는 부대행사를 마련, 소중한 자원이 낭비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남구 관계자는 “재활용품 나눔장터 행사를 통해 자원 재활용이 활성화되고 나눔 문화가 더욱 더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중고물품을 나눠 쓰고 다시 사용하는 주민 참여형 재활용 나눔장터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중고물품 재활용 활성화와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주민들로부터 오는 22일까지 중고물품을 수집한다.

기증할 수 있는 품목은 재활용이 가능한 의류, 신발, 가방, 잡화, 장식품, 주방용품, 아동용품, 책, 음반, 레저 스포츠 용품 등이다.

기증 물품은 남구청 환경생태과(062-607-3632) 또는 각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