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대규모 공습 "IS 요원 수백명 사살"

최종수정 2014.10.16 08:36 기사입력 2014.10.16 08:36

댓글쓰기

이슬람국가 IS [사진=JTBC 캡처]

이슬람국가 IS [사진=JTBC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美 IS 대규모 공습 "이슬람국가 반군 수백명 사망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미국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코바니(아인알아랍) 진격을 막기 위해 연일 이 일대에 대한 공습을 강화하고 있다.
미 중부사령부는 15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미국 주도의 국제연합전선이 이틀간 코바니 인근에 18차례의 공습을 단행해 IS의 주요 기지와 시설물을 파괴했다고 밝혔다.

국제연합전선은 직전 이틀 동안에도 21차례 공습을 가했다.

터키와 맞닿은 시리아 국경지대이자 쿠르드족이 주로 사는 전략적 요충지인 코바니 마을을 사수하기 위해 전투기와 폭격기를 동원해 나흘 동안 총 39차례에 걸쳐 집중 폭격을 가한 것이다.
IS가 코바니를 점령하면 터키로 직접 진입하는 길목을 차지하게 된다.

존 커비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IS가 코바니를 점령하기 위해 그 일대로 몰려들고 있기 때문에 우리도 공습을 강화하는 것"이라면서 "최근의 공습을 통해 IS 요원 수백 명을 사살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커비 대변인은 그러나 "코바니는 여전히 함락될 우려가 있다"며 현지 전황이 좋지 않음을 인정했다.

그는 그동안 "IS의 코바니 마을 진격을 막기 위해 공중에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고 있지만, 공습만으로는 코바니 마을을 구할 수 없다. 공습 그 자체만으로는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며 함락 가능성을 우려해 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