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삼성전자, 실적 악화 우려속 장중 110만원 밑돌아

최종수정 2014.10.10 09:28 기사입력 2014.10.10 09: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 삼성전자 가 실적 악화에 대한 우려가 이어지면서 장중 110만원을 밑돌았다.

10일 코스피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오전 9시25분 현재 전일보다 2만1000원(1.86%) 내린 110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삼성전자는 외국인의 소폭 매수 우위에도 불구하고 기관의 현물화 압력이 높아지면서 장 초반 109만9900원 52주 신고가를 새로 쓰기도 했다.

올해 3분기 영업이익 4조원 마지노선을 지키는데 성공했지만, 스마트폰 실적 부진 지속이 4분기 실적 반등 신호를 주기에는 어렵다는 분석이 매도 압력을 높이고 있다.

조태진 기자 tj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