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이재오·김문수와 13일부터 중국 방문

최종수정 2014.10.09 16:08 기사입력 2014.10.09 16: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은석 기자]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13일부터 16일까지 3박4일 간 중국 공산당의 공식 초청을 받아 베이징과 상하이를 방문한다고 박대출 대변인은 밝혔다.

박 대변인은 9일 브리핑을 통해 "이번 공식 방문은 지난달 23일 방한한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 천펑상 부부장의 공식 초청으로 양측 간 실무 협의를 거쳐 이뤄졌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방중 첫날인 13일 현지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을 방문하고 한인교포 정책간담회와 주중 한국대사 주최 만찬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이틀째인 14일에는 반부패와 법치를 주제로 새누리당과 중국 공산당 간의 정당정책대화 세미나와 왕자루이 대외연락부장 주최 오찬, 주중 특파원 만찬 등의 일정을 진행할 계획이다. 15일에는 상하이 주요 인사 면담을 할 예정이다. 마지막 날인 16일 상하이 임시정부 방문과 한정 상하이 당서기 주최 오찬, 화동지역 투자기업대표 간담회 등의 일정을 소화한 뒤 귀국한다.

이번 김 대표의 방중에는 정갑윤 국회부의장, 이병석 전 국회부의장, 한중의원외교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이재오 의원, 김문수 보수혁신특별위원장과 조원진·김종훈·김학용·김세연·박인숙·이에리사·박대출 의원 등이 동행한다.
최은석 기자 chami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